광고
사회
사회일반
서울시 강서구 LG아트센터 서울 앞에서 제2회 ‘노을장’ 열린다
김지원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10/04 [10:0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서울시 강서구 LG아트센터 서울 앞에서 제2회 ‘노을장’ 열린다  ©



[더데일리뉴스] 10월 13일부터 15일까지 서울시 강서구 LG아트센터 서울 앞에서 제2회 ‘노을장’이 열린다.

 

21회를 맞이한 ‘허준축제’와 연계해 진행되는 2023 서울서쪽마켓 ‘노을장’은 ‘식물’을 주제로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를 반영해 진행되며 식물, 환경, 예술 총 세 개 섹션으로 이루어진다. 친환경 제품과 리사이클링, 업사이클링 제품, 식물과 식물 관련 굿즈 및 도서 셀러 총 71팀이 참여하는 이번 마켓은 장애여성인력개발센터 하모니의 칼림바 공연을 시작으로 △작가 해영전의 칸이 킨츠키 원데이 클래스 △강서아이쿱생협의 음식물쓰레기 퇴비 만들기 △작가 벼내림의 영화 책갈피 만들기 △강서구 제로웨이스트 공방 ‘나무 옆 나무’의 업사이클 야채 주머니/화분싸개 만들기 △작가 진솔의 재활용 꿀벌 모빌 만들기가 진행된다.

 

이 밖에도 △강서구 내 문화예술공간을 확인할 수 있는 ‘2023 강서문화예술지도’ 전시 △강서를 추억하고 탐구하는 소설 클럽 ‘강서추억탐구소설클럽’ 전시 △양천로에서 마곡중앙5로 사이에 자리한 작은 가게와 주민들의 이야기를 담은 ‘우리동네 사장님은 매우 친절하다’, 아이들과 다섯 달 동안 노래하고 시를 쓴 ‘노래꽃수다’ 전시 △시집 ‘김포행 막차’, ‘영진설비 돈 갖다주기’를 비롯한 많은 시집으로 사랑받는 우리 동네 시인 박철 시인의 문학 세계와 낭독을 엿볼 수 있는 ‘문학공간 소리-채집’ 전시 등이 함께 진행된다.

 

안내 부스에서는 마켓에서 5만원 이상 구매한 방문객들에게 강서구 지역 특산물인 경복궁쌀(200G)을 증정하며 헌책, 에코백을 다른 헌책, 에코백과 교환하는 행사도 진행한다. 강서아이쿱생협과 함께 종이팩 재활용 지지 서명 캠페인에 참여 시 받을 수 있는 생분해 용기 생수도 준비했다.

 

강서구청과 다시서점이 주최하고 서울문화재단, N개의 서울, 제로마켓이 후원해 개최하는 2023 ‘노을장’은 10월 13일부터 15일까지 LG아트센터 서울 앞 일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하는 강서 다시서점의 김경현 대표는 “이번 노을장은 환경을 생각하는 마음, 내일을 준비하는 마음으로 준비했다”며 “모두의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마음껏 즐겨주시길 바란다”고 이번 행사 취지를 전했다.

 

2014년 5월 문을 연 ‘다시서점’은 강서구 공항동에 자리하고 있다. 각종 문화 기획 및 행사, 출판 등을 진행하며 온·오프라인에서 시화(詩和)할 수 있는 도서를 선보이고 있다.

 

제2회 ‘노을장’의 자세한 내용은 ‘다시서점’ 홈페이지(DASIBOOKSHOP)와 ‘강서 N개의 서울(gangseo.n)’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충남 홍성에 화재안전산업 진흥시설 구축…총 140억원 투입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