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국축제현장
‘눈꽃 동행축제’ 다음달 4일 개막…중기제품 최대 50% 할인
중소기업·소상공인 최대 판촉 축제…전국 곳곳서 할인·경품 행사 풍성
홍재희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11/29 [16:5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올해 마지막 동행축제가 ‘온 국민 힘 모아, 온기를 나누자’는 캠페인과 함께 다음달 4일부터 연말까지 28일간 열린다.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동행축제 홍보모델인 소상공인들과 29일 서울청사 본관 브리핑룸에서 이같은 내용의 눈꽃 동행축제 추진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동행축제는 5월 봄빛, 9월 황금녘 동행축제에 이은 올해 3번째 동행축제다.

 

그동안 중기부는 동행축제를 통해 ‘온 국민이 소비의 힘을 모아 내수 활력을 만들자’는 내용으로 ‘온 국민, 힘 모으기’ 캠페인을 전개해왔다.

 

눈꽃 동행축제는 지역경제 활력을 높이기 위한 지역행사와 중소기업·소상공인 제품 판매를 위한 할인행사는 물론, 추운 겨울을 맞아 이웃과 따뜻한 온기를 나누자는 캠페인도 담고 있다.

 

▲ 중소벤처기업부 페이스북 홍보영상 화면 갈무리  ©



먼저, 지역 경제 활력을 불어넣을 다채로운 지역행사를 개최한다.

 

동행축제 개막식은 다음 달 7일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어울림광장에서 개최한다.

 

5월, 9월 동행축제에 참여했던 전국의 향토기업과 동행제품 기업, 백년가게, 로컬크리에이터(지역가치 창업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제품 판촉 및 온기 나눔을 함께한다.

 

13개 지방중소벤처기업청에서는 지역 중소기업·소상공인과 함께 제품 판매전을 열어 수익금을 기부하는 나눔행사를 할 계획이다.

 

공주 산성 상권, 대구 두류 젊코상권 등 전국 주요 상권 11곳에서는 크리스마스·연말연시를 맞아 구매고객에 경품 제공 이벤트 등을 연다.

 

다음 달 21일부터 4일 동안 서울 코엑스에서는 ‘따뜻한 선물가게’ 콘셉트로 소담마켓이 열리고, 전국 전통시장·상점가 및 백년가게에서도 다양한 경품 이벤트가 준비돼 있다.

 

이 밖에도 전국 각지 춘천 호반체육관, 전주 한옥마을 등 30여 곳에서는 지역 숨은 명소와 제품을 소개하는 라이브커머스 방송을 행사기간 내내 이어갈 예정이다.

 

중소기업·소상공인의 기를 살리고 소비자는 득템하는 할인행사도 한다.

 

주요 유통채널 및 공공 온라인몰을 포함한 200여 개 채널에서는 크리스마스, 연말연시, 겨울방학 등을 맞아 수요가 많아진 선물, 방한용품, 먹거리 등을 중심으로 중소기업·소상공인 제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특히 이번 동행제품은 국민이 직접 투표에 참여해 100개를 엄선한 것으로 그중 70개 기업은 동행축제 기간 판매한 수익금의 일부를 기부할 계획이다.

 

중소기업·소상공인 제품 판매 촉진을 위해 눈꽃 동행축제가 끝나는 연말까지 온누리상품권 개인별 구매한도를 30만 원 높여 모바일·충전식 카드의 경우 최대 180만 원까지 10% 할인해 구매할 수 있다.

 

소상공인 응원을 위해 여러 기업과 단체들도 나선다.

 

‘우아한형제들’은 소상공인 금융지원을 하고, ‘카카오같이가치’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공동으로 소상공인 및 취약계층을 위한 기부 캠페인을 진행한다.

 

‘산학연협회’는 연말 기부물품을 동행제품으로 구입할 계획이며, ‘LG생활건강’과 ‘CJ푸드빌’, ‘제이에스티나’, ‘맑은물에’는 동행축제 캠페인 확산을 위한 경품을 지원했다.

 

또한, 전국으로 온기를 전하는 온기 나눔 캠페인을 벌인다.

 

중소기업·소상공인들도 눈꽃 동행축제를 기회로 소외된 이웃에게 온기를 나누는 사회공헌 활동을 펼친다.

 

눈꽃 동행축제의 온기 나눔 캠페인은 일반적인 따뜻한 기운(마음)인 온기(溫氣) 이외에 음식을 나누는 따뜻한 그릇(溫器), 재능을 나누는 따뜻한 재능(溫技), 따뜻한 자신(溫己)과 따뜻한 글귀(溫記)의 의미를 담아 모두가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중소기업중앙회, 한국벤처기업협회, 한국여성경제인협회 및 동행축제 기획전에 참여한 유통채널 14개와 중소벤처기업부 산하기관들은 기부금 또는 물품 기부로 따듯한 마음을 나눈다.

 

카페사장협동조합은 동행축제 개막행사장에서 따뜻한 차와 붕어빵을 무료로 나누고, 전국 시장 상인회는 시장별로 김장·팥죽 등 나눔을 진행하며, 우아한형제들은 결식아동에게 방학도시락을 전하는 온기(溫器, 따뜻한 그릇) 나눔에 동참한다.

 

소상공인연합회는 동행축제 개막식을 찾은 사람들에게 인생사진 촬영 및 선물 포장 봉사를 하며 따뜻한 재능(溫技)을 나눌 계획이다.

 

대한적십자사는 따뜻한 자신(溫己)을 나눠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 헌혈 캠페인으로 눈꽃 동행축제에 함께한다.

 

아울러, 소상공인의 온기 나눔을 응원하는 의미로 착한 가격, 착한 행동으로 온기를 나누는 주변 가게들을 찾아 동행축제와 함께 홍보하는 ‘온기 나눔 챌린지’도 할 예정이다.

 

이번 동행축제 공식 SNS 챌린지는 ‘1초전도챌린지’로 전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있는 초전도체춤을 쉽게 응용한 것으로서 우리 경제의 비상을 기원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참여방법은 간단히 동행축제 또는 소상공인 응원 메시지를 들고 공중 점프 사진 또는 영상을 촬영해 해시태그(#1초전도챌린지 #2023눈꽃동행축제 #동행축제)를 붙여 SNS에 업로드하면 된다.

 

동행축제 상품할인과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동행축제 누리집(동행축제.org 또는 buykfesta.org)과 카카오톡 ‘동행세일’ 채널을 통해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이영 중기부 장관은 “동행축제 슬로건이 함께하면 대박나는 2023 동행축제로 그동안 많은 참여로 큰 성과를 얻을 수 있었다”고 밝히고 “겨우내 곳곳에 온기가 전해질 수 있도록 이번 눈꽃 동행축제에도 많은 동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충남 홍성에 화재안전산업 진흥시설 구축…총 140억원 투입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