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전국축제현장
[공주시] ‘2024 공주 석장리 구석기축제’ 5월 3~6일 개최
- 석장리 구석기 유물 발굴 60주년 기념 다양한 프로그램 마련 -
홍재희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4/04 [15:1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우리나라 대표 선사 문화축제인 ‘공주 석장리 구석기축제’가 오는 5월 3일(금)부터 5월 6일(월)까지 4일간 석장리박물관과 공주시 상왕동 일원에서 개최된다. (포스터 및 자료사진 제공)

 

‘석장Re(리) 1964, 구석기 세계로!’를 주제로 열리는 올해 축제는 지난 1964년 우리나라 최초로 구석기 유물이 발굴된지 60주년을 맞아 석장리만의 특징을 살린 콘텐츠가 대폭 강화됐다.

 

먼저, 석장리 유적의 발굴과 구석기 유적의 가치를 재조명하는 특별공연 ‘1964 다시, 보기’와 프랑스, 독일 등 해외 다양한 나라의 구석기 생활을 직접 경험해보는 ‘세계의 구석기! 석장리로’가 새롭게 선보인다.

 

여기에 ‘슬기로운 구석기 생활’은 구석기인들과 관람객이 함께 어우러지는 관객 주도형 연극 퍼포먼스로 색다른 즐길거리와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돌창 던지기, 집단 사냥 체험 등 구석기 소품과 도구를 활용한 올림픽 프로그램 ‘구석기 사냥픽’은 지난해에 이어 축제의 열기를 한껏 끌어올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밖에 석장리 구석기 보물찾기, 뗀석기 실험실, 돌창 만들기, 구석기 무기 체험, 주먹도끼 달고나 만들기 등 어린이들이 부담 없이 구석기를 배우고 즐길 수 있는 놀이식 체험 행사가 축제 기간 내내 풍성하게 진행된다.

 

구석기 체험에서 빼놓을 수 없는 ‘구석기 음식나라’에서는 불과 꼬치를 이용해 고기와 감자, 옥수수 등의 음식 재료를 직접 구워 먹는 재미를 만끽할 수 있다.

 

이밖에 석장리박물관 특별기획전 ‘구석기, 위대한 발견’를 비롯해 공주알밤한우와 공주밤 등 지역 특산물 판매, 고맛나루 장터 운영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할 다채로운 행사도 마련된다.

 

최원철 시장은 “석장리 구석기축제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선사 문화축제인 만큼 유적 발굴 60주년을 맞아 석장리에서만 느낄 수 있는 특별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구석기로 떠나는 특별한 시간여행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경기도] “민생회복 렛츠고!”… 축제도 즐기고, 경기도 살리고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