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제
경제일반
[경기도] 경기도, 우수중소기업 증시상장 지원 ‘기업 성장의 든든한 지원군 역할’
김은영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2/01/19 [09:5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사례 화성에 소재한 ‘(주)아스플로’는 전량 일본 수입에 의존하던 반도체 공정 가스공급에 사용되는 고청정 튜브와 파이프 등 부품을 국산화해 반도체, 디스플레이 생산장비업체에 공급하는 기업이다. 2017년 경기도 유망중소기업으로 선정, 2018년 글로벌강소기업으로 선정되어 해외시장 진출 기반을 닦을 수 있었다. 이와 같은 성장단계별 경기도 지원을 바탕으로 기업성장의 기틀을 마련하였고 2020년에 경기도 우수중소기업 증시상장지원사업을 통해 상장준비를 진행, 2021년 10월에 코스닥에 상장했다.

 

[더데일리뉴스] 경기도의 ‘우수중소기업 증시상장 지원사업’이 증시상장을 희망하는 도내 중소기업에 든든한 사다리 역할을 하고 있어 이목이 집중된다.

 

19일 경기도에 따르면, ‘우수중소기업 증시상장 지원사업’은 도내 우수중소기업의 투자유치를 촉진하고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는 것을 목적으로 경기도가 지난 2019년부터 도입 추진해온 사업이다.

 

성공적인 증시상장을 도모하기 위해 참여 기업에 코스닥·코넥스 상장에 필요한 전문가 컨설팅 또는 회계 및 정관 정비 등에 필요한 증시상장 추진비용을 지원하는 것이 골자다.

 

지난 2021년까지 총 40개 사(상장 비용 16개 사, 상장 준비 컨설팅 24개 사)를 지원했으며, 이 중 5개 사가 코스닥에 상장하는 성과를 이루었다. 기업 1곳당 평균 공모액은 200억 원이었으며, 매출액 1,327억 원 증가, 고용 창출 80명 등의 효과도 함께 거뒀다.

 

올해도 이 같은 성과를 바탕으로 10개 우수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증시상장 지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상장계획이 있는 기업 5개 사를 대상으로 상장 절차 및 준비사항 교육, 요건검증, 상장 전략 수립 등 전문가를 통한 1:1 컨설팅을 지원한다. 또한 상장요건을 충족한 기업 5곳에는 내부회계시스템 및 정관 정비 소요 비용, 상장심사 수수료, 기술평가 비용, 주관사 수수료 등 상장에 필요한 기반 활동을 최대 2,000만 원 내에서 지원할 계획이다.

 

모집공고는 2월 중 시행될 예정으로,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특화기업지원과(031-8030-3012)나 도 경제과학진흥원(031-259-6488)로 문의하면 된다.

 

노태종 경기도 특화기업과장은 “중소기업에 있어 증시상장은 기업의 최대 애로사항인 자금확보를 위한 대표적인 방안이자 안정적 사업추진을 위한 기반 조성 방안”으로 “경기도는 지속해서 기업이 상장을 통한 성장을 거듭해 도내 일자리 창출을 할 수 있도록 지속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최신 제조 트렌드 한자리에…‘서울국제생산제조기술전’ 개막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