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일진에게 반했을 때’ 박이현, 걸크러쉬 매력 터졌다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2/01/19 [10:38]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배우 박이현이 ‘일진에게 반했을 때’에서 남녀노소의 마음을 뒤흔드는 ‘걸크러쉬’한 활약을 보여주었다.

 

지난 18일 방송된 유튜브 채널 콬TV 웹드라마 ‘일진에게 반했을 때’에서는 설(박이현 분)이 주호(윤준원 분)의 든든한 편이 되어주는 모습이 그려졌다.

 

설은 길에서 설문조사를 핑계로 주호에게 접근하는 사람들을 발견하고 붙잡혀 있는 주호를 향해 발걸음을 돌렸다. 이내 설은 “저기요, 설문조사 하는데 패가 망신이 왜 나와요”라고 받아 치며 이어 “저 제사 지내기 싫고요. 감히 얻다 대고”라는 속 시원한 대응을 보였다. 

 

이어 설은 아직 자라지 못한 자신의 모습에 풀이 죽은 주호에게 어른스러운 조언을 건냈다. “나도 다 너무 낯설고 어려워. 그냥 이렇게 부딪치고 깨지면서 어른이 되어가는 거 아니겠어? 조금씩 천천히” 라고 말하며 본인의 불안한 상황을 두려워하는 주호를 설이 만의 방식으로 따뜻하게 위로해 준 것.

 

이처럼 박이현은 당당함과 솔직함이 매력인 류설 캐릭터를 찰떡같이 소화하며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 본인만의 독보적인 아우라는 물론, 사랑할 수밖에 없는 걸크러쉬 매력까지 덧입혀 여심까지 사로잡으며 심스틸러로서 은근한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는 것.

 

한편, 박이현이 출연하는 ‘일진에게 반했을 때’는 매주 화요일, 목요일 오후 6시 유튜브 채널 콬TV에서 공개되며, 해외에는 ABEMA TV, VIKI에서 동시 방영중이다. 

 

사진제공- ‘일진에게 반했을 때’ 영상 캡처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최신 제조 트렌드 한자리에…‘서울국제생산제조기술전’ 개막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