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원더풀 월드' 김남주-차은우-김강우-임세미, 폭발적 연기 시선 압도! '1차 티저' 공개!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1/25 [10:2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2024년 MBC 상반기 최고의 기대작 ‘원더풀 월드’가 1차 티저 영상을 전격 공개했다. 김남주, 차은우, 김강우, 임세미의 폭발적인 연기 시너지가 단 30초 만에 보는 이를 압도한다.

 

오는 3월 1일(금) 첫 방송 예정인 MBC 새 금토드라마 ‘원더풀 월드’(기획 권성창/연출 이승영, 정상희/극본 김지은/제작 삼화네트웍스)는 아들을 죽인 살인범을 직접 처단한 은수현(김남주 분)이 그날에 얽힌 미스터리한 비밀을 파헤쳐 가는 휴먼 미스터리 드라마.

 

드라마 ‘트레이서1,2’, ‘보이스2’를 통해 몰입도 높고 감각적인 연출로 호평받은 이승영 감독과 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 ‘청담동 스캔들’ 등에서 탁월한 필력과 쫀쫀한 전개를 선보인 김지은 작가가 의기투합했으며, ‘믿고 보는 배우 군단’ 김남주(은수현 역), 차은우(권선율 역), 김강우(강수호 역), 임세미(한유리 역)가 출연을 확정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가운데 ‘원더풀 월드’ 측이 25일, 1차 티저 영상(https://naver.me/Gmfual67)을 전격 공개해 기대감을 한층 더한다.

 

공개된 티저는 김남주의 비장한 눈빛과 "모든 것은 그날의 사건으로 시작됐다"라는 내레이션으로 강렬하게 포문을 연다. 철컥 소리를 내며 위태롭게 닫히는 문, 캄캄한 밤에 눈길을 달리는 자동차, 불길이 집어삼킨 건물, 쓸쓸한 추모 공원, 삭막한 교도소 전경 등 미스터리한 파편들이 보는 이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한 김남주의 고통스러운 절규와 "당신은 내가 끔찍하지도 않아?"라는 울음 섞인 질문에 이어 "인간이 가장 고통스러울 때가 언제인지 아냐?"라고 말하는 차은우의 날 선 외마디는 이들을 둘러싼 처절한 현실을 짐작하게 한다. 이에 이들을 비극으로 몰아넣은 충격적인 사건, 나아가 이들이 파헤칠 비밀이 무엇일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무엇보다 30초의 영상을 폭발적인 열연으로 채우는 김남주, 차은우, 김강우, 임세미의 존재감이 압도적이다. 먼저 김남주는 마치 실성한 듯 눈물 섞인 웃음을 토해내는 장면을 비롯해 등장하는 모든 씬을 집어삼키며 '드라마 퀸'의 귀환을 알린다. 차은우는 지금껏 본 적 없는 거친 남성미로 시선을 사로잡는 동시에 격정적인 눈물 연기까지 선보이며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예고한다. 김강우는 묵직하고 젠틀한 카리스마와 깊이 있는 눈빛으로 탄성을 자아내고, 임세미는 휘몰아치는 티저 영상 속에서 비밀스러운 아우라를 내뿜으며 존재감을 과시해, 네 배우가 만들어낼 강렬한 시너지에 기대감이 모인다.

 

나아가 미스터리한 무드를 한껏 끌어올리는 감각적인 미장센과 몰입도를 더하는 격정적인 음악까지 어우러져 2024년 상반기 최고 기대작의 탄생을 예고한다.

 

한편 김남주, 차은우, 김강우, 임세미의 폭발적인 연기로 비극의 서막을 열어젖힌 MBC 새 금토드라마 ‘원더풀 월드’는 오는 3월 1일(금)에 첫 방송된다.

 

<사진> MBC ‘원더풀 월드’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팀 코리아, ‘체코 24조 규모 원전 건설 우선협상’ 대어 낚았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