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크래시’ 자동차 덕후 순둥이 이호철 x 거침없는 MZ 액션형사 문희, ‘황금 막내즈’로 뭉쳤다!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4/04 [10:4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ENA 새 월화드라마 ‘크래시’가 이번엔 교통범죄수사팀 ‘황금 막내즈’로 뭉친 이호철과 문희의 스틸컷을 공개했다. 극과 극 반전 매력을 선보일 두 사람은 그 매력 못지 않은 실력과 패기로 교통범죄 일망타진을 예고했다.

 

ENA 새 월화드라마 ‘크래시’(연출 박준우, 극본 오수진, 기획 KT스튜디오지니, 제작 에이스토리)는 칼 대신 운전대를 잡은 도로 위 빌런들을 소탕하는 교통범죄수사팀의 노브레이크 직진 수사극이다. 오는 5월 13일 첫 방송을 앞두고 차례로 교통범죄수사팀(TCI, Traffic Crime Investigation)으로 뭉친 차연호(이민기), 민소희(곽선영), 정채만(허성태)의 캐릭터가 공개된 가운데, 마침내 ‘막내즈’ 라인 우동기(이호철)와 어현경(문희)의 이미지도 베일을 벗었다.

 

먼저 ‘우동기’는 자동차 동호회 카페 마스터로 활동하다, 정채만 팀장의 눈에 띄어 경찰 특채가 된 인물이다. 클래식 자동차 복원이 취미인 자동차 ‘덕후’로, 자동차 실루엣과 엔진 소리만 들어도 해당 차량에 대한 ‘모든 것’을 단번에 알아차리는 스페셜리스트다. 그래서 CCTV 분석에 탁월한 능력을 발휘한다. 그런 그에게 경찰로서 구멍이 있다면, 벌레 한 마리도 죽이지 못할 만큼 여리고 겁이 많다는 것. ‘악역 전문’ 배우로 존재감을 휘날렸던 배우 이호철이 이번엔 공격력 제로의 순둥순둥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다가간다. 그의 반전 매력이 벌써부터 기대되는 순간이다.

 

TCI의 막내 ‘어현경’은 민소희(곽선영) 반장의 스카우트로 교통조사계로 넘어왔다. 맛있는 것만 보면 기분이 좋아져 애교가 폭발하는 사랑스러운 인물이다. 그런 현경의 반전은 어렸을 때부터 익힌 태권도, 유도, 복싱 등 온갖 무예를 섭렵한 엄청난 내공의 고수라는 점. 여기에 MZ다운 패기까지 갖춰, 범죄자들에게 거침없이 맞선다. 드라마 ‘방과 후 전쟁활동’에서 놀라운 사격 액션을 선보였던 문희가 이번엔 시원시원한 무술 실력으로 시청자들의 스트레스를 날려줄 예정이다.

 

이 가운데 오늘(4일) 공개된 스틸컷에는 TCI ‘황금 막내즈’의 패기가 기대되는 찰떡궁합 케미가 담겨있다. 모니터 앞, 집중력을 발휘하는 동기와 범죄자 앞에서 카리스마를 보여주는 현경. 두 사람이 함께할 때면 어떤 사건도, 범죄자도 두렵지 않다는 패기가 고스란히 드러나 시선을 사로잡는다. 게다가 ‘나쁜 놈’만 맞닥트리면 몸이 마음처럼 따라주지 않는 동기를 보호하고 범죄자를 체포하는 것 역시 현경의 몫. 두 사람의 반전 티키타카가 또 하나의 볼거리란 점이 제작진의 전언이다.

 

‘크래시’ 제작진은 “마침내 TCI 팀원들이 모두 소개됐다. 막내 라인 동기와 현경은 TCI의 활력소가 될 것”이라고 예고했다. 이어 “TCI 팀원들은 각기 가지고 있는 능력이 다르고, 성격도 가지각색이어서 이들의 수사 시너지를 보는 재미도 상당할 것”이라고 전하며, “차별화된 장르와 이야기를 기대하는 시청자들을 만족시킬 수 있는 작품으로 안방극장을 찾아가겠다. 첫 방송까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ENA 새 월화드라마 ‘크래시’는 ‘야한 사진관’ 후속으로 5월 13일 월요일 밤 10시 ENA에서 첫 방송되며, 지니 TV, 지니 TV 모바일에서도 동시 공개된다.

 

사진제공= ENA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김포시] 노후된 주거환경 개선의 마중물, 김포시 공동주택 지원사업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