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나는 돈가스가 싫어요’ 정상훈, 혼신의 정관수술 연기 ‘동공 지진+두 눈 질끈’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6/26 [10:2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배우 정상훈이 혼신의 정관수술 연기를 펼친 ‘나는 돈가스가 싫어요’ 3차 콘셉트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https://tv.naver.com/v/56494096)

 

7월 5일(금) 첫 방송되는 MBC 2부작 단편드라마 '나는 돈가스가 싫어요'(기획 강대선/ 연출 김영재/극본 노예리/ 제작 몽작소)는 옹화마을 카사노바 견 '백구'의 중성화수술에 앞장섰던 이장이 하루아침에 정관수술을 하게 되면서 졸지에 '백구'와 같은 신세가 되어버린 좌충우돌 휴먼 코미디 드라마다.

 

2023년 MBC 드라마 극본공모전에서 단편 최우수작으로 선정된 ‘나는 돈가스가 싫어요’는 단숨에 작품화가 결정됐을 정도로 매력적인 극본으로 기대를 받고 있다. 예능 작가 출신 노예리 작가가 쓴 따뜻하고 유쾌한 극본에, MBC 신예 김영재 감독의 트렌디한 연출이 더해진다. 여기에 정상훈, 전혜빈, 이중옥, 김영옥 등 탄탄한 배우진이 가세해 ‘믿고 보는 MBC 단편드라마’를 완성한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각자 다른 사정으로 묶여야 하는 이들의 이야기를 담아 궁금증을 유발한다.

 

동네방네 암컷들을 유혹하고 다니는 카사노바 견 백구로 인해 평화롭던 마을이 발칵 뒤집힌다. 마을 이장 정자왕(정상훈 분)은 백구의 중성화수술을 밀어붙이지만, 마을 사람들은 이장의 정관수술에 더 난리다. 정자왕은 “내가 백구여? 왜 남들이 하라 마라여”라고 발끈하지만, 곧 수술대에 오른다. 이어 포경수술이 진짜 목적이고 돈가스가 미끼인지도 모른 채 해맑게 웃는 복철(조단 분)의 모습이 마지막을 장식한다. ‘묶여야 하는 그들’의 ‘수술 코미디’가 어떻게 펼쳐질지 기대를 모은다.

 

무엇보다 정상훈은 정관수술 수술대에 오른 정자왕의 심정을 실감나게 그려내며 웃음을 터지게 한다. 그는 수술 동의서에 사인을 하기 전 동공지진을 일으키는가 하면, 토끼인형을 꼭 안은 채 두 눈을 질끈 감는 모습으로 코믹 명연기를 예고한다. 발가락을 오므리며 혼신의 발연기까지 선보인 정상훈. 매 장면을 명장면으로 만드는 그의 코믹 연기가 본 방송에서 어떤 재미를 안길지 기대감을 높인다.

 

한편, MBC 2부작 단편드라마 ‘나는 돈가스가 싫어요’는 7월 5일(금) 밤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 제공 = MBC ‘나는 돈가스가 싫어요’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동
메인사진
팀 코리아, ‘체코 24조 규모 원전 건설 우선협상’ 대어 낚았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