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회전국문화스포츠라이프영상*보도뉴스방과후 교육현장전국축제현장보건*사회복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19.11.15 [02:04]
스포츠
스포츠종합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스포츠
스포츠종합
아시아에서 열리는 치열한 피날레
변정우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8/02 [12:1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아시아에서 열리는 치열한 피날레   ©

[더데일리뉴스] 홍콩관광진흥청(Hong Kong Tourism Board, HKTB)이 주최,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하는 홍콩 사이클로톤(Hong Kong Cyclothon)이 국제 선수권 해머 시리즈(Hammer Series)와 함께 10월 돌아온다.

해머 시리즈 피날레를 주최하는 유일한 아시아 도시, 홍콩

해머 시리즈는 노르웨이 스타방게르(Stavanger)와 네덜란드 림뷔르흐(Limburg)에서 각각 5월, 6월에 개최된 후, 오는 10월 13일 홍콩에서 그 마지막 경기가 열린다. 국제사이클연맹(Union Cycliste Internationale, UCI) 아시아 투어 클라스1.1 로드 레이스(Asia Tour Class 1.1 Road Race)인 해머 홍콩(Hammer Hong Kong)은 지난 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아시아에서 열리는 경기이다.

지난 2017년 시작, 최근 2020년에 콜롬비아가 개최 국가로 추가된다고 발표한 해머 시리즈는 개인 선수 별 등수가 아닌 팀 대 팀 경기 형태로 진행되는 것이 특징이다. 해머 홍콩은 해머 스프린트(Hammer Sprint)와 해머 체이스(Hammer Chase)의 두 구간에서의 12개의 UCI 월드 투어(UCI World Tour)팀들과 다른 프로 팀들의 경기를 가까이서 볼 수 있게 해 관중들의 열기가 보다 극대화될도록 디자인했다.

모든 경기는 빠른 속도와 치열한 경쟁이 예상되는 홍콩 도심, 침사추이(Tsim Sha Tsui)의 3.8km 서킷에서 벌어진다. 해머 체이스 경기에서 결승선을 제일 먼저 통과하는 팀이 해머 홍콩의 우승팀이 되고 노르웨이와 네덜란드 그리고 홍콩까지, 3개 해머 시리즈 경기에서 가장 많은 점수를 축적한 팀이 전체 해머 시리즈 2019 챔피언(Hammer Series 2019 Champion)이 된다.

프로페셔널 하면서도 재미가 넘치는 홍콩 사이클로톤

해머 시리즈와 더불어 홍콩을 비롯한 전세계에서 모인 아마추어 사이클리스트들은 세계적으로 유명한 홍콩의 스카이 라인 아래 홍콩의 랜드마크인 칭마 대교(Tsing Ma Bridge)와 팅카우 대교(Ting Kau Bridge), 스톤커터 대교(Stonecutters Bridge) 등을 아우르는 30km 또는 50km 코스를 질주하며 홍콩의 경관을 만끽하게 된다.

이번 행사에서는 통상적인 사이클 경기와 함께 코스튬 자전거 파티(Fancy Dress Bike Party)라는 새로운 경기가 열릴 예정이다. 참가자들은 눈길을 끄는 복장(단, 헬멧 착용)을 하고 치열하지만 즐거운 분위기 속에서 아무런 제한이 없는 경기를 즐길 수 있다.
 
아시아 이벤트들의 중심에 있는 홍콩에서 국제 사이클 경기들 중 놓쳐서는 안 될 행사로 꼽히는 2019 홍콩 사이클로톤에 선수로 또는 관중으로 함께 할 수 있다.

사이클을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는 30km와 50km 코스 경기는 2019년 8월 7일 오전 10시(홍콩시간, 한국시간 오전 11시)부터 시작되는 온라인 등록(register.hongkongcyclothon.com)을 놓치지 말자.

아래 링크에서 이미지(홍콩 사이클로톤과 해머 팀 주장들), 비디오(2019 홍콩 사이클로톤 비디오-50km 및 해머 홍콩) 및 해머 팀 주장들의 해머 시리즈에 대한 지지 논평을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충남도, 그린바이오식품 세계1위 업체서 70
많이 본 뉴스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수표로43(저동2가) 수정빌딩 302호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