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사회전국문화스포츠라이프영상*보도뉴스방과후 교육현장전국축제현장보건*사회복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20.09.30 [05:06]
사회
사회일반
교육*입시
노동
교통*환경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광고
사회
사회일반
새홍천로타리클럽, 필리핀 오지마을에 희망을 꽃 피우다
김지원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12/09 [10:0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새홍천로타리클럽, 필리핀 오지마을에 희망을 꽃 피우다     ©


[더데일리뉴스] 강원 홍천의 국제로타리 3730지구 새홍천로타리클럽(회장 이규성)이 지난 4일부터 5일간 국제봉사활동으로 필리핀 팜팡가주의 오지마을을 찾아 500만원 상당의 물품후원과 재능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자매결연클럽인 국제로타리 3790지구 앙헬레스프랜드쉽 로타리클럽(회장 이창환)과 함께 앙헬레스시에서 1시간여거리의 아띠따 부족으로 소수민족이 생활하는 밀림속을 방문해 교육시설과 환경이 열악한 180여명이 학생이 있는 산마르틴초등학교에서 배구공과 농구공 등의 체육물품과 학용품을 전달했다.

 
새홍천RC는 2017년 학교인근의 240㎡부지에 지은 조립식 식당에서 중식과 석식의 음식을 통한 급식을 직접 전개하며 학생과 마을주민 모두가 함께 사전 협의한 프로그램과 지원 등의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후 앰직통합학교(AMSIC INTEGRATED SCHOOL)를 방문하여 블라우스와 조끼의 의류와 체육물품, 학용품 등의 후원물품을 전달하는 한편, 사전조사시 학교와 학생들이 가장 절실히 필요하고 소망했던 합창단의 가운 등을 선물하며 사랑과 희망을 꿈꾸는 어울림과 화합의 소통시간을 마련했다.

 
노란 합창단 가운을 선물받은 합창단은 전교생과 로타리안들이 참석한 가운데 크리스마송 등의 노래로 꿈과 희망 넘치는 공연을 펼쳐 감사함을 전했으며, 학교에서는 예산부족으로 현재 컴퓨터실 공사가 중단된 채 방치되어 지속적 도움을 요청하기도 했다.

 
앙헬레스프랜드쉽 로타리클럽 이창환 회장은 “새홍천RC 이규성 회장님과 회원들의 열정적인 국제봉사에 감사하다”며 “한 가족인 만큼 상호 소통하고 교류하며 학생들을 위한 다양한 국제봉사가 현실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 말했다.

 
이규성 회장은 “필리핀 최초의 한인 교민들로 구성된 앙헬레스프랜드쉽RC와의 소중한 인연에 의미가 크고, 본 회의 회원들이 지역 및 국제봉사에 합심으로 나눔을 실천하고 있어 고맙다”며 “학생들이 꿈과 희망을 키워갈 수 있도록 항상 함께 동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코로나19 재확산에 8월 산업생산 ↓…소비는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수표로43(저동2가) 수정빌딩 302호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