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경제사회전국문화스포츠라이프영상*보도뉴스방과후 교육현장전국축제현장보건*사회복지
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보기
영어 중국어 일어 불어 독일어
편집  2021.12.01 [11:26]
문화
음악
전시/예술/공연
책*신간
영화/뮤지컬/연극
방송*드라마*연예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광고
광고
문화
방송*드라마*연예
‘홍천기’ 마왕 봉인식 현장, 안효섭에 몰아칠 운명은? ‘폭풍 전야’
백재호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1/10/18 [10:5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더데일리뉴스] ‘홍천기’안효섭 몸 속 마왕을 꺼내는 봉인식이 열린다.

 

10월 18일 방송되는 SBS ‘홍천기’(연출 장태유/극본 하은/제작 스튜디오S, 스튜디오태유) 13회에서는 모두가 기다리던 ‘마왕 봉인식’이 시작된다. 하람(안효섭 분), 홍천기(김유정 분), 양명대군(공명 분), 주향대군(곽시양 분). 이들의 서로 다른 목적과 생각으로 뒤얽힌 ‘마왕 봉인식’은 혼돈의 현장이 될 전망이다.

 

이런 가운데 ‘홍천기’제작진은 긴장감이 감도는 봉인식 현장을 공개했다. 먼저 금줄에 묶여 있는 하람의 모습이 눈에 띈다. 하람은 19년 동안 제 몸에 있던 마왕의 존재를 알고 절망했었다. 더욱이 마왕은 홍천기를 다치게 하고 위험하게 만들었다. 이에 하람은 악의 근원인 마왕을 주향대군에게 넘겨, 왕실을 향한 복수까지 행할 계획을 짰다. 모든 것을 각오한 듯 흔들림 없는 하람의 표정은 결연하고도 처연해 보인다.

 

양명대군과 주향대군은 각자 봉인식을 철저하게 준비하고 이 곳에 선다. 양명대군은 어떻게 해서든 봉인식을 성공시켜야하는 책임감으로 복잡한 표정이다. 반면, 마왕을 취할 날을 오래전부터 기다린 주향대군은 날 선 눈빛으로 상황을 주시하고 있다. 마왕을 어용에 봉인하려는 양명대군과 마왕을 가로채 자신의 몸에 받으려는 주향대군. 이들의 대립은 팽팽한 긴장감을 형성한다.

 

폭풍전야의 봉인식 현장은 이날 심상치 않은 일이 벌어질 것을 예고한다. 일단 하람의 몸에서 마왕이 나오게 되면 무슨 일이 생길지 예측할 수 없기 때문. 양명대군은 만일을 대비한 창사검을 준비한다고 해, 과연 이 칼이 어떻게 누구에게 쓰이게 될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 마왕이 발현돼도 의식을 잃지 않게 해주는 신물의 존재가 부상하며, 이 신물이 누구의 손에 들어가게 될지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홍천기’제작진은 “하람의 몸에서 마왕이 소환되고, 이 자리에 있던 그 누구도 예측할 수 없던 일이 생긴다. 과연 마왕을 꺼낸 후 하람은 어떻게 되는 것일지, 아수라장이 된 봉인식 현장에서 무슨 일이 생기는 것일지, 오늘 방송을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마왕 봉인식이 펼쳐지는 SBS ‘홍천기’ 13회는 10월 18일 밤 10시 방송된다.

 

사진제공 = SBS ‘홍천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더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부, 2∼6개월 단위 요소 재고량 단기·중
최근 인기기사
광고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제호 : 티에이치이dailynews 등록년월일:2007년 8월29일 등록번호:서울 아00426 발행인:홍용희, 편집인:박동욱, 청소년보호책임자:홍동희
주소 : 서울시 양천구 곰달래로 13길 51 3층 Tel: 010-9996-6169
보도요청 e-mail : idailynews@naver.com
뉴스보도 문의 : 010-9996-6169
더데일리뉴스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2006 더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